사람들이 책을 보지 않는다면서.. 도서정가제는 손 않보냐?

단통법에 버금가는 도서 정가제…

정말 이제 손을 봐야 하지 않을때가 아닐까 한다.

 

분명, 이 법을 시행하는 당시에는 전국에 많은 서점을 활성화 하기 위해서

충분히 필요한 법이라는것이 이해가 된다.

(시대의 흐름에 역행하는 제도지만 보호해야 할 산업군이라는 높으신 분들의 생각을 존중한다)

 

도서 정가제, 원래의 취지와 다르게 우리 주변 동네에서 서점들이 사라져 갔고, 그렇게 원했던

도서문화가 부흥된것도 아니다.

사람들이 책을 보지 않는다면서.. 도서정가제는 손 않보냐?

도서정가제는 절대적으로 소비자만 불리하게 되었고 온라인 서점만 굳건히 지켜주었다.

이제는 손봐야 하지 않을까? 언제까지 이대로만 둘것인가

 

종이책은 그렇다고 치더라도, 제작 및 유통해서 유리한 e-book 도

가격은 참 암울하다.  매년 뉴스에는 재미삼아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한다.

국민중 한달에 책을 몇권 읽나?

그전에 왜 읽을수가 없을까 부터 좀 설명해 주면 좋겠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