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오징어게임에 대한 생각 (스포일러 및 오류, 옥의 티)

넷플릭스 오징어게임에 대한 생각 (스포일러 및 오류, 옥의 티)

말이 많았던 드라마(?) 오징어게임을 추석 연휴를 통해서 보았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야기 하던 이정재의 연기. 역시 잘생김(?) 많이 묻은 이정재는 뭐를 해도 집중하기 쉽지 않은 캐릭터이긴 합니다.

이런 장르는 새로운것은 아닙니다. 영화 베틀로얄을 시작으로 이렇게 호러한 서버이벌 장르는 많았습니다. 그래서 드라마 구조가 새롭지는 않습니다.
이미 보기도 전에 예상되는 에피소드 (안타까움, 배신, 그리고 반전)

여기에 빠지지 않은 누군 목숨걸고 하는 게임이지만
누구에게는 단순히 즐기는 게임, 일명 VIP도 있으시고…

드라마는 재미있습니다. 게임판은 우리 현실과 너무나도 닮아있습니다.
공평한사회같지만 출발선이 다르고, 가장 믿었던 사람을 배신하고, 누군가는 부정한 방법으로 경쟁을 하고….

그런데 몇가지 이상한 옥의 티라는 점이 보는 내내 남아서서
집중을 못하게 맞습니다. 저는 완벽한 것이 좋은데.. 작은 오점도….. 신경이 쓰입니다.

프론트맨은 이게임은 공평하고 누구에게나 동등한 게임판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소등이후 일어난 권력싸움을 예상하고 그냥 지켜봅니다.

드라마의 극적효과를 위해 배치한 설정이 룰을 어기고 만것이지요.
그리고 이렇게 서로 잔인하게 싸우는 것의 가장 큰 원칙은 ‘돈’입니다. 바로 돈때문에 그렇게 미친듯이 싸우는데, 여기에 참가한 모두가 그런 동기를 가진것이 아닙니다. 극중 새벽이와 구슬싸움을 한 그 여자…

그 여자는 왜 오징어 게임에 참가했을 까요?
돈을 그렇게도 원하는 것도 아닌데… 갈때가 없어서 여기왔다는 말도 이상합니다. 만약에 제가 이런 게임을 설정한 기획자라면 절대로 참가시키지 않을 인물입니다. 뭔가 좀 이상합니다.

이런 부분에 있어서 흥이 다소 깨지는 부분이 있습니다.
처절히 돈에 미치고 미친 사회를 제대로 보고 싶은데 말입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