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와 교토여행(2일차)

Posted by 세종시 특별시민 죽은작가
2018.10.09 19:56 장소/멀리서 노는데

▶관련 글 보기



아버지와 가는 교토여행(2일차)


첫날 가볍게 시작해서 그런지 이른 아침시작도 좋습니다. 첫번째 호텔을  Almont Hotel Kyoto 로 잡았습니다. 1일차에 이야기 드렸지만 위치빼고는 다 괜찮습니다. 특히 여기 조식이 너무 좋습니다. 이른 아침이라서 사진을 찍는것이 다른 분께 피해를 드릴것 같아 사진은 없습니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다른분께 사진을 찍히는게 유쾌하지는 않습니다. (제발 외국 나가서 호텔조식 장소에서 함부로 사진찍지 말아주세요.) 다시 돌아와서 여긴  Almont Hotel Kyoto 가 좋은 이유는 일본 가정식이 베이스라서 일본의 맛도 느낄수가 있고 자극적이지 않습니다. 그래서 감히 말씀드리건데 어른신들 모시고 간다면 절대 후회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오늘의 여행코스는 다음과 같습니다.


금각사 -> 료안지 -> 니조성 -> 기온거리


1.금각사



일본하면 떠올리는 유명한 금각사입니다. 일본어로는 킨카주지라고 하니다. 일본 소설가 미시마의 소설도 더 유명해진 곳이기도 합니다. 날씨가 좋은 날 가면 햇빛에 눈부시게 빛나는 금각사를 보면 정말 황홀하기까지 합니다. 다행히 방문한 이날 날씨가 너무 좋아서 좋았습니다. 금각사의 입장권은 부적으로 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신기한 맛도 

있으니 입장권 받으시면 기념촬영하시면 좋은 추억이 됩니다. 입장하여 금각내 내를 돌아보는데 평균적으로 50분 정도 걸린다고 보면 되겠습니다. 연못주변으로 돌아 약간의 언덕을 올라서 밖으로 나가는 루트입니다. 금각사 앞에서 사진 포인트도 좋지만 약간 언덕에서 바라보는 금각사도 멋집니다. 금각사 코스 많이 걷지 않으므로 어르신들과 함께 하기 좋은 코스입니다.


2. 료안지



일본의 전통의 정원을 느낄 수 있는 곳입니다. 일본의 정원 양식은 다양합니다. 여기는 카레산스이식 정원을 볼 수 있는 곳입니다. 천천히 공원을 쭈욱 둘러보는 코스입니다. 조용히 이야기하기도 좋고 마음을 정화시키기도 좋은 곳이기도 합니다. 특히 아버지랑 조용히 걸으면서 많은 이야기를 하기 좋았던 곳입니다. 특히 이곳의 명물인 세키테(돌정원)이 유명합니다.  마루에 앉아서 돌정원을 쭈욱 바라보면 신선이 된듯한 착각에 빠질만큼 매력적입니다.


여기에 료안지에 또 숨은 매력이 하나가 있는데, 두부정식집이 료안지안에 있다는 점입니다. 유도후라는 가게입니다. 길따라 가다보면 보이지만 그냥 무심코 지나갈 수 있습니다. 여기서 두부요리와 일본술은 마시며 이런 저런 이야기를 했는데 너무 마음에 드셨는지, 지금도 가끔 이야기하시는 곳입니다.


지금 여러분은 생애 처음 음식을 촬영하고 계시는 어르신분을 보고 계십니다.


3.니조성



세계문화유산으로 불리는 니조성입니다. 우리에게도 익숙한 도쿠가와 이에야스가 장군의 숙소로 사용하려고 지었다가 점차 확장하고 확장해서 지금의 규모가 되었습니다. 특히 성 내부를 관람하다 보면 삐걱거리는 소리가 나는데 이것이 또하나의 관람포인트입니다. 성 뿐만 아니라 정원역시 매우 화려해서 성과 정원을 동시에 구경할 수 있어서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성벽을 따라 올라가는 정상이 있습니다. 일본 성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포인트 이므로 지나치지 마시고 방문하세요.


4. 기온거리



일본이 술집과 게이샤를 볼 수 있는 일본전통거리 기온입니다. 우리나라처럼 늦게 까지 운영(?)하지 않으므로 초저녁에 방문하시길 권해 드립니다. 작은 수로를 따라 걷다보면 내가 일본에 와 있구나를 실감할 수 있는 장소이기도 합니다. 



가와라마치입니다. 저 많은 신호등이 파란색으로 바뀌는게 장관이더군요. 저것을 보면서 내 인생도 빨간불 없이 쭈욱 거침없이 나갔으면 좋겠다라고 생각했습니다. 유치하지만 제 블로그를 방문하시는 모든 분들도 쭈욱 나갔으면 합니다. 이렇게 교토의 두번째 날이 마무리 됩니다. 부족한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버지와 함께하는 여행 너무 좋을거 같아요 ㅎㅎ 저는 아버지와 여행을 한번도 못가본게 너무 아쉬워요... 한국가면 기회되면 꼭 한번 가봐야겠어요 ㅎㅎㅎ
  2. 엄마랑만 여행 다녀봤는데.. 아빠랑은 여행을 가본적이 그러고보니 한번도 없네여. 단둘이..
    단둘이 여행 다니면 참 그게 추억이 될텐데 ㅎㅎㅎㅎ
    일본어공부도 시원스쿨로 해둔게 있어 일본 가면 편히 모시고 다닐수도 있는데..
    일단 엄마 아빠 모시고 여행부터 시작해봐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