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가는 자동차의 물 피해, 세탁비 청구하는 방법


횡단보도나 버스정류장 앞에 서 있다가 빠르게 지나가는 차에 물벼락 맞아본 적 있으시죠 난감한데요 그럴 때

운전자에게 세탁비 할 수 있다고 합니다. 


<도로교통법 제 49조>


모든 차는 물이 고인 곳을 운행 할 때에는 고인물을 조심하여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주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라는 규정 덕분인데요


이를 어길 경우에는 2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합니다. 실제로 승용차와 승합차 에 대해서는 2만 원

오토바이 나 자전거에 대해서는 만원에 과태료를 적용하고 있다고 하니 몰랐던 사실입니다.


그런데 이미 지나가버린 차에다가 어떻게 청구해야 할까요? 물론 그것도 다 방법이 있습니다. 차량번호를 기억하고 있다면 경찰에 신고해서 해결할 수 있습니다. 만약  차량번호를 정확히 보지 못했다 면 흙탕물이 트윈 장소와 시간 그리고 차량 운행 방향을 경찰에 진술해서 CCTV증거자료로 확보할 수 있다고 합니다


만약 문제의 원인이 차량이 아니라 싱크홀 때문이라고 결정이 되면 시설물 관리를 책임지는 관할 도로교통과에서도 보상을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여기저기 파인데가 많아서 이런 일이 발생하기전에 미리 미리 조심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일 것 같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