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락사 허용국가와 안락사와 존엄사에 대한 생각들

안락사와 존엄사에 대한 차이와 이에 대한 의견은 끝나지 않은 명제입니다. 지금까지 인류는 의학의 눈부신 발전을 이끌어 내었지만 아직까지도 해결하지 못하는 질병이 존재하기 마련입니다. 죽음 만큼의 고통과 해결되지 않은 문제. 이에 자신은 극단적인(?)이 방법을 선택하기 마련입니다.




'인간은 스스로의 자유를 가진다' 라는 세계 공통의 주제를 두고 나의 마지막도 내가 결정할 수 있다는 생각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제 우리나라도 연명의료계회서를 통해 스스로 죽음 결정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된 논제는 진행중입니다. 윤리적, 종교적, 법적이 문제까지 복합적으로 연관된 사안이기 때문입니다.


#안락사 허용국가, 스위스의 안락사 비용과 안락사 신청방법



이미 유럽국가 및 선진국 에서는 안락사를 일부 허용하고 있습니다. 벨기에, 스위스, 일본, 미국등이 안락사에 대한 선택적으로 허용하고 있었습니다. 얼마전 뉴스에 한국인 2명이 외국인 안락사를 지원하는 병원에서 생을 마감한적이 있어 우리나라에서도 부분적으로 허용해야 하는 주장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스위스 안락사의 비용을 보면 당사자가 병원에 가입비와 연회비(약30만원)을 납부하고 의료진료기록과 안락사를 고려하는 이유를 자필 사인과 함께 제줄하고 이를 병원이 승인하면 지정 날짜에 물60ml+펜토바르비탈나트륨 15mg을 전달하게 되고 이를 스스로 투약하여 생을 마감하게 됩니다.


전체적은 비용은 가입미와 연회비 치사약과 상담비 화장비등을 고려하여 약 1천만원의 비용이 들어간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안락사와 존엄사의 차이점



존엄사의 정의

존엄사는 무의미한 연명치료(치료로도 회생,회복 불가능)를 중단하고  환자가 스스로 존엄한 죽음을 맞이하는 방법이며, 연명치료 이외에 영양분/물/산소 등의 공급은 중단할 수 없게 됩니다. 만약 미리 연명의료계획서를 작성하지 않고 무의식일 경우에는 환자의 가족 2인이 연명의료 의사를 진술하거나, 전원이 합의하여 연명 의료 중단을 합니다.


안락사의 정의

안락사는 회복할 수 없는 죽음에 임박한 환자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하여 인위적으로 생명을 단축시켜 사망에 이르도록 하는 방법입니다. 존엄사와는 다르게 약물 투여로 사망에 이르게 하거나, 영양분/물/산소 공급을 중단하여 즉시 죽음에 이르게 하는 것으로 차이가 있습니다.




#안락사 찬성 혹은 반대의 이유

<안락사 찬성의견>

1. 상상하기 힘든 고통을 느끼는 무의미한 삶에 대한 선택적 자유

2. 장기간 병원 입원에 대한 경제적 부담 해소

3. 장기가 훼손되기 이전에 죽음을 택해 장기기증이 가능한 가치 있는 죽음 


<안락사 반대의견>

1. 안락사는 생명을 잃게 하는 비인간적인 행위이며 엄연한 살인의 일종

2. 인간의 존엄성을 위배하며 윤리적인 도덕적 관념에 어긋남

3. 죽음에 대한 책임소재 규명이 달라져 범죄로 악용될 수 있음


이와 같이 찬반에 대한 의견이 끊이지 않는 가운데 우리나라에서도 지난해 2월에 연명의료결정법이 통과되면서 사전연명의료의향서를 국립연명의료관리기관에서 등록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